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부산시, 원도심 재창조 박차 가한다!

북항 재개발과 연계한 원도심 활성화 프로젝트 본격 시동

등록일 2019년 04월 19일 09시2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원도심 활성화 프로젝트의 대상지는 부산항 북항 재개발 대상 구역과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구역을 제외한 원도심 서구, 중구, 동구, 남구, 영도구, 부산진구 6개구 일원이다. (과업 대상면적 14,515천㎡, 정비구역 4,622천㎡ 제외)


◈ 부산시, 4.18.「북항통합개발 연계 도심재창조 마스터플랜 수립용역」 입찰 공고 실시
◈ 부산항 북항 재개발 대상 구역과 연계된 원도심 서구·중구·동구·남구·영도구·부산진구 일원 대상으로‘부산역 광장 일원 지식혁신플랫폼 구축사업’과 연계, 시너지 효과 창출 예정



 부산시(시장 오거돈)와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박상우)는 지난해 11월 20일 북항통합개발과 연계한 원도심 재생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4월 18일 「북항통합개발 연계 도심재창조 마스터플랜 수립 용역」 입찰을 공고하고, 북항 재개발과 연계한 원도심 재창조 프로젝트를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대상지는 부산항 북항 재개발 대상 구역과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구역을 제외한 원도심 서구, 중구, 동구, 남구, 영도구, 부산진구 6개구 일원이다.

 

 이번 용역은 원도심 주거지 재생과 연계한 입체공간계획 수립을 위해 부산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공동 추진하는 프로젝트로 부산시는 용역총괄, 공공사업 분야전략 수립 및 실행사업을 개발하고,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용역발주, 주거지 재생을 위한 계획 및 실행전략을 수립한다.

 

 용역에 포함되는 주요내용은 ▲원도심 재생 방안 마련(부산역 광장 일원 지식혁신 플랫폼 구축사업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기 위한 연계 재생방안 포함) ▲부산 행복길 조성방안 마련(망양로 카페거리 조성방안 포함) ▲북항 통합개발과 원도심 재생 연계방안 및 콘셉트 개발 ▲권역별 결합개발 추진 구상안 마련 등이다.

 

 이번 용역의 용역비는 12억 원(부산시 6억·한국토지주택공사 6억)으로 용역기간은 착수일로부터 12개월이며 5월 기술제안서 평가 후 6월 초 용역사를 선정할 예정이다. 시는 용역 착수와 함께 시민공청회를 개최해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 수렴과 공감대를 형성한다는 방침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용역 진행과 더불어 도시재생뉴딜 공모신청 등 관련 행정절차를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원도심 재창조에 힘을 실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주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경제 사회 문화 관광

UCC 뉴스

포토뉴스

시장탐방

현재접속자 (명)